완도군, 어촌뉴딜 300사업 9개소 824억 투입 추진 박차

포토뉴스
완도군, 어촌뉴딜 300사업 9개소 824억 투입 추진 박차
  • 입력 : 2021. 12.10(금) 23:25
  • 국중선
2019년부터 노화 솔지항, 금당 가학항 등 9개소 선정, 어촌 활력 기대
[호남탑뉴스]
완도군, 어촌뉴딜 300사업 9개소 824억 투입 추진 박차

2019년부터 노화 솔지항, 금당 가학항 등 9개소 선정, 어촌 활력 기대

완도군(군수 신우철)은 지난 2019년부터 올해까지 해양수산부의 어촌뉴딜300 공모 사업에 참여하여 2019년도에 2개소, 2020년도에 4개소, 2021년도에 2개소, 2022년에 1개소 등 9개소가 선정되어 총 사업비 824억 6천만 원을 확보, 사업 추진에 박차를 가하고 있다.

‘어촌뉴딜 300사업’은 어촌의 혁신 성장을 돕는 지역 밀착형 생활SOC 사업으로 낙후된 선착장 등 어촌의 기반 시설을 현대화하고, 지역의 특성을 반영한 어촌·어항 통합 개발 사업이다.

2019년도에 선정된 노화 솔지항과 금당 가학항은 104억 원을 투입, 3년 간 사업을 진행하여 내년 초에 마무리할 예정이다.

노화 솔지항에는 여객선 접안장 보강 사업과 대합실 신축 등 여객선 기항지 정비 사업과 선착장 및 물양장 보강 등 어항 시설을 구축한다.

금당 가학항은 가학 해안로 안전시설 확충, 어민 행복복지센터 리모델링, 행복 놀이터 조성 등 주민 생활 여건 개선 사업과 어민 품앗이터 조성, 선착장 접안 시설 현대화 사업 등을 추진하고 있다.

2020년도에 선정된 금일 신구항, 군외 당인항, 신지 명사항, 청산 모도항는 총 408억 원의 사업비로 2022년까지 사업을 추진한다.

주요 사업으로는 방파제 및 물양장 확장 등 어항 시설을 기본적으로 구축하며, 금일 신구항에는 청년 쉼터 및 귀어 센터, 주부 쉼터 ‘어여가자’, 어린이 공부방 ‘꿈터’ 등을 건립한다.

군외 당인항은 청년 귀어 센터 및 어르신 복지시설을 조성하고, 어부림 정비, 마을 꽃길 등을 정비할 계획이다.

신지 명사항은 부잔교 설치, 명사항 관리센터 조성 등과 어항시설 정비 사업과 힐링센터 건립 등 주민 생활여건 개선 사업이 추진 중이다.

청산 모도항에는 대합실 신축 및 여객선 접안장 보강, 차도선 부두 조성 등 여객선 기항지 사업을 우선적으로 추진하며, 해조류 공동 작업장, 멍 때림 해변공원, 게스트 하우스 등을 조성하게 된다.

2021년도에 선정된 약산 어두항, 소안 미라항은 총 201억 원을 투입, 기본 계획 등 행정 절차를 완료 후 내년에 착공하여 2023년까지 사업을 완료할 계획이다.

2022년도에는 노화 미라항과 여객선 기항지 사업으로 금일 동송항이 선정되어 총 112억 원을 확보하였으며, 내년에 기본 및 실시설계 등을 실시하여 생활 SOC 사업을 우선 추진할 계획이다.

/완도= 호남탑뉴스 기자
국중선 kukgohe@hanmail.ne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