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구 방문보건팀, 폭염 취약계층 관리 ‘분주’

탑뉴스
남구 방문보건팀, 폭염 취약계층 관리 ‘분주’
  • 입력 : 2023. 07.10(월) 22:32
  • /광주본부 = 고윤미 기자
[호남탑뉴스]

남구 방문보건팀, 폭염 취약계층 관리 ‘분주’

남구 방문보건팀, 폭염 취약계층 관리 ‘분주’

광주 남구(구청장 김병내)는 올여름 유례없는 불볕더위가 예상됨에 따라 폭염 위험에 노출된 취약계층 주민과 어르신을 위한 건강관리 대책을 마련해 본격 추진한다.

10일 남구에 따르면 폭염 관련 건강관리 대책이 지난달부터 오는 9월 15일까지 진행된다.
대상은 취약계층 주민과 홀로사는 어르신을 포함한 720여명과 경로당 252곳을 이용하는 어르신 2,520명이다.

남구는 직원 10명으로 구성된 방문보건팀을 꾸려 각 가정 및 경로당을 돌면서 취약계층 주민들의 건강을 보살피고 있다.

먼저 어르신들이 많이 찾는 경로당에서는 폭염 피해를 최소화하는 건강교육에 주력하고 있다.

폭염시 국민행동 요령을 비롯해 온열질환 응급처치 요령, 수인성 및 식품 매개 감염병 예방 방법 등을 집중적으로 알리고 있으며, 어르신들이 무더위 위험에 노출되지 않도록 사전 예방에 최선을 다하고 있다.

또 무더위에 유용하게 사용할 수 있는 부채도 특별 제작해 배부하고 있다. 부채 뒷면에는 폭염 대비 건강수칙 3가지 정보가 담겼다.

이와 함께 가정방문과 전화로 홀로사는 어르신 등 취약계층 주민의 건강관리도 꼼꼼하게 점검하고 있다.

9월 중순까지 안부 전화 및 가정방문을 14차례에 걸쳐 진행하며, 수시로 열사병 및 만성질환 증상 등도 확인하는 중이다.

/광주본부 =고윤미 기자
/광주본부 = 고윤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