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남대 의대, 2025년 호남 고교생 선발 비율 80% 확대

교육
전남대 의대, 2025년 호남 고교생 선발 비율 80% 확대
  • 입력 : 2023. 11.06(월) 19:24
  • /호남탑뉴스 =국창호 기자
[호남탑뉴스]

전남대 의대, 2025년 호남 고교생 선발 비율 80% 확대

전남대학교가 2025학년도 의과대학 신입생 지역 출신 비율을 80%까지 확대한다.

6일 광주시교육청과 전남대에 따르면 2025학년도 의대 수시전형 지역 정원(광주·전남·북)을 2024년도 94명에서 2025년 100명으로 확대한다.

전남대 의대정원은 총 127명(정원외 2명 포함)이며 이 중 지역인재 교과전형 80명, 지역기회 균형전형 3명, 정시 지역인재 전형 17명 등 총 100명을 뽑을 예정이다.

나머지는 고교생활 우수자 정원 10명, 정원외 농어촌 전형 2명, 수능 일반전형 15명이다.

전남대 의대 수시전형 지역비율은 2024학년도 75.2%에서 2025년도 80%으로 높아진다.

또 의과대학이 있는 조선대 59.05%, 전북대 62.67%, 원광대 44.32% 등 호남권 4개 대학 가운데 가장 높다.

전남대 관계자는 “지역 의료인력 부족으로 인한 공백 등을 해소하기 위해 지역 출신 충원 비율을 높일 계획이다”고 밝혔다.

광주시교육청 관계자는 “지역 인재들이 대학을 졸업하고 호남에 머물 수 있는 사회적 환경 개선도 필요하다”고 말했다.

/광주본부 = 국창호 기자
/호남탑뉴스 =국창호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