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동구,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최종 공모 선정

탑뉴스
대전 동구,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최종 공모 선정
  • 입력 : 2023. 11.18(토) 00:38
  • /대전본부 = 김은아 기자
[호남탑뉴스]

대전 동구,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최종 공모 선정

- 태양광·지열 등 신재생에너지 설비 226개소 보급 추진…최대 80% 보조금 지원 -

  대전 동구(구청장 박희조)는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는 ‘2024년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 공모에 최종 선정돼, 국비 8억 6천만 원을 확보했다고 9일 밝혔다.

  ‘신재생에너지 융복합지원사업’은 주택 또는 건물 등의 유휴공간에 태양광, 지열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설비 설치 시 설치비용의 최대 80%를 보조해 주는 사업으로, 설치한 세대는 필요한 에너지원인 전기와 열을 자체 생산해 공급받게 된다.

  구는 이번 공모사업을 통해 확보한 예산을 포함, 총사업비 19억 6천만 원을 투입해 내년도에 △태양광 209개소 677㎾ △지열 17개소 297.5㎾를 차질 없이 보급할 계획이다.

  사업에 참여하는 주민은 태양광 발전설비(3㎾) 기준 총설치비 597만 원의 20%인 120만 원 정도를 부담해야 하며, 4인 가구 월평균 전기사용량 400kwh 기준 매월 약 7만 원 정도의 전기요금 절감 혜택을 받게 된다.

  박희조 동구청장은 “이번 공모사업 선정으로 지역 주민의 에너지 비용 절감 혜택뿐만 아니라 온실가스 감축을 통한 탄소중립과 에너지 자립도 향상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구민 에너지 복지 실현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을 위해 맞춤형 신재생에너지 사업을 지속 발굴하여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대전본부 =김은아 기자
/대전본부 = 김은아 기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