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개청 이래 예산 1조 원 시대 개막

탑뉴스
고흥군, 개청 이래 예산 1조 원 시대 개막
  • 입력 : 2023. 08.23(수) 13:34
  • /호남탑뉴스 = 박은미 기자
[호남탑뉴스]

고흥군, 개청 이래 예산 1조 원 시대 개막

- 제2회 추경 1조 101억 원 편성 군의회 제출 -

고흥군(군수 공영민)은 올해 제2회 추경예산을 1조 101억 원으로 편성해 군의회에 제출했다고 23일 밝혔다.

이번 예산안은 제1회 추가경정예산 9281억 원에서 820억 원(8.8%)이 증가한 규모로 개청 이래 최초로 연중 1조 원을 돌파하며 예산 1조 원 시대를 열었다. 일반회계는 기정예산 대비 764억 원 증가한 9933억 원, 특별회계는 56억 원 증가한 168억 원이다.

군 관계자는 “군 개청 이후 처음으로 1조 원의 예산을 편성하게 된 것에 대해, 공영민 군수와 군청 공직자들이 국비 최대 확보를 위해 쉼 없이 국회와 중앙부처 등을 찾아 발품 행정을 펼친 결과”라고 밝혔다.

특히, 민선 8기 공영민 군수는 기재부 출신 예산 전문가답게 자신의 역량을 톡톡히 발휘하며 기재부 재직기간 동안 쌓은 탄탄한 인맥을 총 동원, 긴밀한 협조체계 구축으로 고흥의 변화 발전과 10년 후 인구 10만 기반구축 마련을 위해 국비예산 최대 확보를 위해 온 힘을 쓴 결과라고 말했다.

공영민 군수는 “예산 1조 원 시대에 걸맞게 외형적인 성장보다는 군민들이 실질적으로 느낄 수 있도록 SOC 인프라 구축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 군민 복지서비스 등 삶의 질 향상에 중점을 두고 효율적으로 예산을 운영해 나갈 예정이다.

이번 추경예산은 민선 8기 공약사업의 조속한 추진 및 지역 경제 활성화를 위한 주요 현안사업과 주민 건의사항 반영 등을 중심으로 했다.

한편, 고흥군이 제출한 ‘제2회 추가경정예산(안)’은 다음 달 9월 1일부터 개최되는 제318회 고흥군의회 임시회에서 심의·의결을 거쳐 9월 7일 최종 확정된다.

 

 
/호남탑뉴스 = 박은미 기자